2nd Life in Auckland, New Zealand

|

누군가 내게 '너는 어느 나라에 가서 살고프냐?'고 물어보면,
나는 주저없이 대답할 수 있다. '뉴질랜드요!' 하고...

지금까지 스무나라 남짓 돌아다녀봤지만, 뉴질랜드만큼 '여기서 살아봤으면...' 하는 곳은 없었다. 물론 이 나라엔 역사유물이 많거나, 대규모 테마파크와 같은 놀거리가 많지는 않다.
하지만, 관광이 목적이 아니라, 어디서 살고싶냐라고 물으면 난 주저없이 이 곳이라고 말한다.

따뜻한 서안해양성 기후와, 이민족의 나라로 인종차별이 없고, 공업이 발달하지 않아 선진국 가운데 가장 맑은 공기를 가진 나라. 1인당 소득 3만불로 4백만에 불과한 국민들이 그 어느 곳보다 편안한 인생을 즐기는 나라. 그 곳이 지상낙원, 뉴질랜드다.
 

뉴질랜드 제1의 도시, 오클랜드의 사진을 모아봤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7. 10. 23., Photos from Flikr)


Trackback 0 And Comment 0